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북 '우한 폐렴' 증상 대학생 음성 판정…격리 해제(종합)

송고시간2020-01-22 21:38

코로나바이러스 (CG)
코로나바이러스 (CG)

[연합뉴스TV 제공]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임채두 기자 = 전북도는 22일 '우한 폐렴' 증상자로 분류된 도내 대학생 A(25)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도는 A씨에 대해 '판코로나바이러스' 검사를 시행한 결과 음성으로 나타나 격리를 해제한 뒤 귀가 조처할 예정이다.

판코로나바이러스 검사는 우한 폐렴의 원인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포함한 모든 코로나바이러스를 검출하는 시험이다. 음성 판정은 우한 폐렴과 관련이 없다는 것을 의미한다.

A씨는 인플루엔자(독감) A형이라고 전북도는 설명했다.

그는 같은 대학 학생 19명과 함께 지난 7일부터 엿새간 중국 베이징과 우한을 다녀온 뒤 37.7도의 발열, 기침, 인후통 증세를 보였다.

다른 학생들은 A씨와 같은 증상을 보이지 않는다.

전북도 관계자는 "검사 결과 다행히 A씨는 우한 폐렴이 아니라 A형 독감이었다"며 "혹시 모를 경우에 대비해 전북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방역 수위를 높일 방침"이라고 말했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