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북 체육 주춧돌 되겠다" 윤현우 초대 민선 도체육회장 취임

송고시간2020-01-22 17:54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윤현우 신임 충북도체육회장이 22일 취임하고 초대 민선 체육회장으로서 첫발을 내디뎠다.

[충북체육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충북체육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날 취임식에는 이시종 도지사, 김병우 도교육감, 장선배 도의회의장, 체육계 관계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윤 신임 회장은 취임사에서 "민선 회장 체제가 10년 후, 100년 후까지 탄탄하게 갈 수 있는 기틀을 다지는 충북 체육의 주춧돌이 되겠다"고 말했다.

그는 '재정 안정화', '공공 체육시설·생활체육 프로그램 확대', '체육인 일자리 창출' 등의 공약을 내걸었다.

윤 회장은 지난 10일 투표에서 294표 중 188표(64.0%)를 얻어 106표(36.1%)에 그친 김선필 전 도체육회 사무처장을 제치고 당선됐다.

지난 16일 시작한 윤 회장의 임기는 3년이다.

윤 회장은 대한양궁협회 충북도회장과 대한우슈협회 충북지회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삼양건설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충북체육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충북체육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ogo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