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행열씨, 청주 총선 출마 포기…"에너지 남지 않아"

송고시간2020-01-22 13:24

(청주=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4·15 총선을 앞두고 청주지역에서 더불어민주당 소속으로 출사표를 던질 것으로 예상되던 유행열 전 청와대 행정관이 출마를 포기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유 전 행정관은 22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지인들에게 "4.15 총선에 불출마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그는 "당으로부터 예비후보 자격을 얻었지만 본선까지 갈 에너지가 남아있지 않다"며 "거짓 미투(Me Too)와 싸우느라 지쳤고 거짓의 편에 선 일부 사람을 미워하는 마음도 생겼다"고 말했다.

그는 "정치를 하고자 하는 이유도 상실한 상태"라며 "모두를 사랑할 수 있을 때 다시 시작하겠다"고 덧붙였다.

유 전 행정관은 6·13 지방선거를 앞둔 2018년 4월 '1986년 대학 후배를 성폭행하려 했다'는 폭로가 나오자 '사실무근'이라고 주장했지만 여성단체의 사퇴 요구 압력에 결국 출마를 포기했다.

그는 지난해 10월 허위사실로 인해 피해를 봤다며 시민운동가 A씨 등 6명을 강요 미수 및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고, A씨 등도 이달 초 유 전 행정관을 무고 및 명예훼손 혐의로 맞고소했다.

ks@yna.co.kr카톡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