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한 폐렴' 마카오까지…중화권 전체로 확산 우려

송고시간2020-01-22 12:42

대만 확진자 1명·홍콩 의심 환자 100명 넘어서

마카오서도 '우한 폐렴' 확진자 나와
마카오서도 '우한 폐렴' 확진자 나와

[중국중앙TV 캡처]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중국이 일국양제(一國兩制·한 국가 두 체제)를 내세우는 마카오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인 '우한 폐렴' 확진자가 발생했다.

대만에서는 이미 확진자가 나왔고 홍콩 또한 의심환자들이 많아 사실상 '우한 폐렴'이 중화권 전체로 퍼지는 분위기다.

22일 중국중앙TV에 따르면 마카오 특별행정구 질병예방센터는 이날 오전 기자회견을 통해 발병지인 우한(武漢)에서 마카오로 여행 온 중국인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전날 대만에서도 1명의 확진자가 나왔으며 홍콩에서는 100여명의 의심 환자가 발생해 비상이 걸린 상황이다.

보건 당국 측은 "춘제를 맞아 대만, 홍콩, 마카오 등 중화권으로 많은 중국인들이 여행을 떠나 춘제 이후 확산 추세를 봐야할 거 같다"고 말했다.

president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