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설 선물세트 구매 소폭 감소…햄·통조림 세트 부동의 1위

송고시간2020-01-22 11:51

롯데멤버스 분석…평균 구매액 백화점 12만3천원, 인터넷쇼핑 6만3천원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올해 설 선물세트 구매가 소폭 줄어든 가운데 햄·통조림 세트가 여전히 가장 인기 있는 선물이라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빅데이터 컨설팅 업체인 롯데멤버스는 설 연휴 1∼3주 전 기간 설 선물 쇼핑 트렌드를 분석한 결과 올해는 전년 대비 선물세트 구매가 6.5%가량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고 22일 밝혔다.

선물세트 유형별로는 백화점, 마트, 슈퍼, 편의점, 인터넷쇼핑을 통틀어 햄·통조림 혼합세트(26.2%)가 가장 인기가 있었고 이어 한우선물세트(15.0%), 스킨케어세트(14.9%) 순으로 구매 비중이 컸다.

영양제 세트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판매액이 84.6% 급증했지만 생선(-31.7%), 식용유(-21.2%) 등 식재료 선물세트 구매는 감소했다. 커피세트 구매는 46.3% 늘었다.

백화점에서는 한우선물세트가, 인터넷쇼핑에서는 스킨케어세트가 잘 팔렸다.

선물세트 평균 구매액은 백화점에서 12만3천원, 인터넷쇼핑 6만3천원으로 나타났다.

롯데멤버스 관계자는 "백화점에서는 고가 프리미엄 상품을, 온라인에서는 실용적인 가성비 상품을 주로 구매하는 최근 소비 경향이 확인됐다"고 분석했다.

설 선물세트 구매 소폭 감소…햄·통조림 세트 부동의 1위 - 1

zitro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