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전 대흥동에 '창업지원 주택' 150가구…2023년 2월 완공

송고시간2020-01-22 11:00

국토부 공모사업 선정…263억원 투입

창업지원 주택 예상도
창업지원 주택 예상도

[대전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정윤덕 기자 = 대전시 중구 대흥동에 창업지원 주택 150가구가 조성된다.

대전시는 국토교통부 주관 '일자리 연계형 지원 주택' 공모사업 대상지로 대흥동이 최종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함께 대흥동 폐병원 건물을 매입해 철거한 뒤 150가구 규모 임대 아파트를 지을 계획이다.

내년 3월 착공해 2023년 2월 완공 예정이다.

시는 옛 충남도청사에 구축될 '소셜벤처 창업플랫폼'과 연계해 창업가를 위한 시설과 서비스를 두루 갖출 방침이다.

창업지원 주택 건설에는 263억원이 투입되는데, 이번 공모 선정으로 시비 84억원을 모두 LH가 부담한다. 그만큼 시 재정부담을 덜게 됐다.

류택열 시 도시재생주택본부장은 "창업 지원 시설을 집적화하고 청년 창업인 주거 어려움을 해소해 젊은 인재들에게 매력적인 일자리를 창출하고, 청년 창업자와 중소기업이 동반 성장할 거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전시는 오는 29일 5개 자치구, 대전도시공사 등과 청년 주거 수요 맞춤형 공공 임대주택 공급을 늘리기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한다.

cobr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