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경용 제천·단양 총선 예비후보 "폐기물 반입세 만들겠다"

송고시간2020-01-22 10:59

(제천=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4월 총선에서 충북 제천·단양선거구 출마를 선언한 더불어민주당 이경용 예비후보는 22일 "폐기물이 자치단체 경계를 넘을 때 폐기물 반입세를 부과해 연간 800억원의 지방 재원을 마련하겠다"고 공약했다.

[박재천 촬영]

[박재천 촬영]

이 예비후보는 이날 제천시청 브리핑룸에서 정책 발표 기자회견을 열고 "제천·단양에서 연간 322만t의 폐기물이 처리되는데 지역 내 폐기물 반입으로 얻는 이익 추정치 2천895억원 중 800억원을 회수해 주민을 위해 사용하도록 법과 제도를 정비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충주댐 건설에 따른 피해는 연간 2천억원이 넘지만, 충주·제천·단양이 받는 지원금은 연간 70억원에 불과하다"며 "충주댐 초과수익을 지역에 환원하는 법령 정비로 연간 550억원의 재원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고향사랑 기부금제 도입, 시멘트산업 지역 개발 지원에 관한 특별법 제정 등도 공약으로 제시했다.

jc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