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IA 문경찬 연봉 109% 인상…박찬호는 1억500만원에 계약

송고시간2020-01-22 10:41

KIA 마무리 문경찬 역투
KIA 마무리 문경찬 역투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의 마무리 투수 문경찬이 지난해 5천500만원에서 109% 인상된 연봉 1억1천500만원에 재계약했다.

만능 내야수 박찬호도 4천200만원에서 150% 오른 1억500만원에 도장을 찍었다.

투수 박준표도 69% 상승한 1억1천만원을 받는 등 문경찬, 박찬호, 박준표는 데뷔 후 처음으로 억대 연봉자가 됐다.

박찬호 러닝 스로
박찬호 러닝 스로

[연합뉴스 자료사진]

신인왕 후보로도 이름을 올린 외야수 이창진은 3천100만원에서 8천500만원으로 올라 올해 팀 내 최고 인상률(174.2%)을 기록했다.

에이스 양현종은 지난해와 같은 23억원(옵션 별도)에 사인했다.

22일 KIA 구단의 발표를 보면, 재계약 대상 선수 47명 중 연봉 인상자는 19명, 동결 11명, 삭감 선수는 17명이다.

cany99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