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양시 "올해 일자리 2만6천개 창출"…취업박람회 7차례 계획

송고시간2020-01-22 10:27

(안양=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경기 안양시는 올해 새로운 일자리 2만6천100여개를 만들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안양시청
안양시청

[안양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새로 만들 일자리는 청년 일자리 1천100여개, 신중년 일자리 3천여개, 공공일자리 8천200여개 등이다.

시는 이를 위해 공공일자리를 직접 발굴하는 것 외에도 직업능력개발훈련 지원과 고용장려금 지급, 창업 지원, 기업 유치 등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구인난을 겪는 중소기업들과 구직자들을 돕기 위한 취업박람회를 7차례 개최하기로 했다.

30개 이상 업체가 참여하는 비교적 큰 규모의 취업박람회를 5월과 10월에 2차례 열고, 10여개의 업체가 참여하는 소형 취업박람회도 2월과 6월, 9월, 11월, 12월 5차례 개최할 계획이다.

시는 특히 청년 취업 지원을 위해 관내 거주 만 19∼39세 청년 구직자들을 대상으로 면접용 정장을 무료 대여하고, 메이크업 및 헤어 비용도 지원한다.

무료 대여 품목은 남성의 경우 재킷과 바지, 셔츠, 구두, 벨트, 넥타이 등이고, 여성은 재킷, 스커트, 블라우스, 구두 등이다.

1인당 3박 4일씩 연간 5차례 대여받을 수 있다.

메이크업 및 헤어 손질 지원도 1인당 연간 5차례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시는 아울러 안양일자리센터 내에 인공지능(AI)과 가상현실(VR) 기술을 이용한 상설 면접 체험 부스도 만들어 운영하기로 했다.

구직자들은 이곳에서 언제라도 기업별·직무별 실제 기출문제, 인·적성검사 등을 통한 면접 체험을 할 수 있다.

시의 청년 구직 지원사업 현황과 채용박람회 개최 계획 등은 시청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kw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