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특징주] 중국 '우한 폐렴' 여파로 관련주 희비 교차(종합)

송고시간2020-01-22 15:53

제약·바이오 강세, 화장품·여행업 약세

'우한 폐렴' 확산 우려…마스크 쓴 중국 여행객들
'우한 폐렴' 확산 우려…마스크 쓴 중국 여행객들

(베이징 AP=연합뉴스)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이른바 '우한 폐렴' 환자가 급속히 늘어나는 가운데 21일 베이징 서역 대기실에서 마스크를 쓴 여행객들이 열차 출발을 기다리고 있다. leekm@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국내에서도 중국 '우한 폐렴' 확진자가 나오는 등 전 세계적으로 전염병 확산 우려가 커가는 가운데 22일 바이오·제약 등 관련주가 강세를 보였다.

반면 중국 관련 매출 비중이 큰 국내 화장품·여행업체들의 주가는 약세를 보여 희비가 엇갈렸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위생용품 기업인 모나리자[012690](30.00%)와 백신 개발 업체 진원생명과학[011000](29.99%) 주가는 각각 가격제한폭까지 올라 상한가로 마감했다.

국제약품[002720](25.19%)과 우선주인 JW중외제약2우B[001067](9.22%), 유유제약[000220](8.89%) 주가도 급등했다.

소독제로 쓰이는 차염산소다를 생산하는 백광산업[001340](4.49%)도 강세를 보였다.

반면 중국 소비 관련 종목들은 하락세로 마감했다.

화장품 업체인 제이준코스메틱[025620]은 전 거래일보다 4.00% 내린 4천560원에 거래를 마쳤다.

토니모리[214420](-1.14%)와 한국화장품[123690](-3.63%)도 약세를 보였다. 여행업체인 하나투어[039130](-1.54%)도 하락했다.

우한 폐렴은 발생지인 우한 경계를 벗어나 중국 전역으로 퍼지고 있으며 미국에서도 첫 확진자가 나왔다.

최진영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우한 폐렴 확산과 관련 "향후 경기에 대한 섣부른 파단은 지양해야겠지만 경계심을 가질 필요는 있다"며 "중국 춘제(春節·중국의 설)를 고려하면 당장 성공적인 예방을 논하기는 어렵다. 지금은 추가적인 모니터링이 요구되는 때"라고 설명했다.

kih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