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영선, 다보스 포럼서 한국 스마트공장·제조데이터센터 소개

송고시간2020-01-20 12:00

한국 장관 중 처음으로 '선진제조 및 생산이사회' 이사로 참여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박영선 장관이 21일(현지시간)부터 사흘간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리는 제50차 세계경제포럼(WEF·다보스포럼)에 참석한다고 20일 밝혔다.

올해로 개최 50주년을 맞은 다보스 포럼에는 '화합하고 지속가능한 세상을 위한 이해 관계자들'을 주제로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등 각국 정상 70여명과 기업인 1천500여명이 참석한다.

중소벤처기업부 박영선 장관
중소벤처기업부 박영선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박 장관은 우리나라 장관 중에서는 처음으로 '선진제조 및 생산 이사회'(AMP)의 이사 자격으로 다보스포럼에 참여한다.

먼저 박 장관은 21일 오전 열리는 '프론티어 2030 : 기술을 통한 지속가능개발목표' 회의에 참석해 중소기업이 지속가능개발목표 달성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의하고, 오후에는 '데이터 공유를 통한 제조혁신' 회의에서 중기부의 제조 데이터 센터에 대해 발표한다.

포럼 둘째 날인 22일엔 AMP 부문의 이사로 '중소기업의 4차 산업혁명 참여 확대를 위한 논의'와 'AMP 이사회' 회의에 패널로 참석한다. 그는 이 자리서 우리나라 스마트공장 추진 전략을 소개하고, 중소기업의 중요성도 강조할 계획이다.

박 장관은 23일 오전에는 빌 게이츠가 창립한 세계백신면역연합의 연례 조찬에 한국 대표로 참석해 백신 공급 활동에서의 기술 역할을 토론한다. 오후엔 주요국 각료와 국제기구 인사 40여명이 참석하는 '세계 경제 리더를 위한 비공식 회의'에서 '갈림길에 선 기술 거버넌스'를 주제로 심층 토론을 벌인다.

아울러 박 장관은 포럼 기간 중 아일랑가 하르타토 인도네시아 경제조정부 장관, 도로시 템보 국제무역센터 사무총장 대행, 세계경제포럼 뵈르게 브렌데 수석이사, 아마존 웹 서비스의 마이클 푼크 부사장 등과 면담한다.

viv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