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 총리, 취임 후 첫 현장방문…전통시장 찾아 설 물가 점검

송고시간2020-01-18 17:57

시장 상인과 대화하는 정세균 총리
시장 상인과 대화하는 정세균 총리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주말인 18일 서울 중랑구 우림골목시장을 방문해 물가를 점검하며 상인과 대화하고 있다. 2020.1.18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주말인 18일 서울 중랑구의 전통시장인 우림골목시장을 찾아 설 명절 물가를 점검했다. 정 총리 취임 후 첫 현장 방문이다.

정 총리가 이날 전통시장을 첫 방문지로 택한 것은 설 연휴가 다가온 데다, 취임 이전부터 줄곧 강조해온 '민생경제 회복' 의지를 부각하려는 것으로 풀이된다.

정 총리는 시장을 돌면서 명절 성수품 수급 상황을 점검하고 시장 상인들과 시민들로부터 체감 '장바구니 물가' 등에 대한 목소리를 두루 청취했다.

정 총리는 과일과 견과류 등 설 성수품을 직접 구입하기도 했다.

정 총리가 구매한 물건들은 인근 복지시설을 통해 소외된 이웃들에게 전달할 방침이라고 총리실은 전했다.

한편 이날 방문에는 중랑구 지역 국회의원인 더불어민주당 서영교·박홍근 의원, 류경기 중랑구청장 등이 동행했다.

s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