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원/달러 환율 4거래일 만에 소폭 하락 마감

송고시간2020-01-17 15:49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17일 원/달러 환율이 4거래일 만에 소폭 하락 마감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 종가에서 1.7원 내린 달러당 1,159.4원에 거래를 마쳤다.

1.1원 내린 1,160.0원에서 시작한 환율은 장중 내내 1,156∼1,160원 범위에서 움직였다.

중국이 미중 무역 갈등 분위기에서도 목표로 삼은 6% 초반대 경제 성장률을 지키면서 위안화 환율이 하락세를 보였고, 원/달러 환율도 같은 방향으로 움직였다.

원/달러 환율은 이날 오전 나온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의 기준금리 동결 결정에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이날 금통위는 기준금리를 1.25%로 동결했다. 이번 회의에서 금리 인하를 지지한 소수 의견을 낸 위원은 2명이었다.

전승지 삼성선물 연구원은 "중국 경제 지표가 좋아 위안화가 강세를 보였고, 원/달러 환율도 이에 연동했다. 주가도 큰 폭은 아니지만 상승했다"며 "금통위 결과는 예상했던 터라 환율 방향성에 영향을 주지는 못했다"고 전했다.

같은 시각 원/엔 재정환율은 100엔당 1,051.84원으로, 전날 오후 3시 30분 기준가(1,056.07원)에서 4.23원 내렸다.

달러
달러

[연합뉴스TV 캡처]

so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