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태안 앞바다 실종 보트 탑승객 추정 시신 1구 인양…신원확인 중(종합)

송고시간2020-01-17 18:46

시신 인양 중인 해경
시신 인양 중인 해경

[태안해경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태안=연합뉴스) 이은파 김준호 기자 = 지난 15일 충남 태안 앞바다에서 2명이 탄 채 실종된 보트 수색작업이 이틀째 이어진 가운데 탑승객으로 추정되는 시신 1구가 발견됐다.

17일 오후 1시 35분께 태안군 근흥면 격렬비열도 남쪽 40㎞ 지점에서 수색에 동원된 태안군 어업지도선이 시신 1구를 발견했다.

해경은 시신을 인양한 뒤 태안의료원으로 이송했다.

실종자 사진을 대조한 해경은 인양된 시신이 김모(59) 씨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정확한 신원을 확인 중이다.

김씨와 정모(58) 씨 등 2명은 지난 15일 오후 격렬비열도 남서쪽 64㎞ 해상에서 26t급 어선 스크루에 걸린 어망 제거작업을 한 뒤 1.92t급 레저보트를 타고 연포항으로 들어오다 연락이 끊겼다.

조명탄 등 동원해 철야 수색 중인 태안해경
조명탄 등 동원해 철야 수색 중인 태안해경

[태안해경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해경은 16일 오전부터 항공기 3대, 경비함정·연안구조정 23척, 해경구조대 등을 동원해 실종자들과 레저보트를 찾고 있다.

한국해양구조협회 소속 민간 해양구조대 등도 현장에 추가 투입됐다.

해경은 시신이 발견된 해역을 중심으로 추가 수색을 벌이고 있다.

sw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