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구 사랑의 온도탑 100도 초과…58일 만에 역대 최고 달성

희망 2020 나눔 캠페인
희망 2020 나눔 캠페인[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홍창진 기자 = 대구의 이웃돕기 모금실적을 나타내는 '사랑의 온도탑'이 100도를 돌파했다.

대구시와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해 11월 20일 '희망 2020 나눔 캠페인'을 시작한 지 58일 만에 100억 9천여만 원을 모금, 목표액인 100억 2천만원을 초과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모금액 88억 6천여만 원을 넘어선 역대 최고 금액이다.

㈜우리텍이 3년째 10억원을 기부했고 한국감정원이 6억원, 에스엘서봉재단은 4억 4천만원을 기부했다.

익명의 기부 천사인 '대구 키다리아저씨'는 8년 연속 기부를 이어갔고 이번 겨울 1억원 이상 개인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에 12명의 회원이 가입했다.

모금회는 "이번 캠페인 기간 1만4천여 명의 개인 기부자들이 40억 3천200여만 원을 기부해
전체 모금액의 40%를 차지했고 법인 기부는 60억 5천800여만 원으로 작년보다 8억 6천여만 원 늘었다"고 설명했다.

이웃돕기 성금 모금은 오는 31일까지 계속 진행된다.

realis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01/16 15: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