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작년 12월 비데·정수기 렌트 소비자상담 증가…업체 파업 때문

송고시간2020-01-17 06:00

지난해 12월 소비자상담 분석 결과
지난해 12월 소비자상담 분석 결과

[한국소비자원 제공]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지난해 12월 비데와 정수기 렌트·대여 관련 업체 파업으로 관련 소비자 상담이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지난해 12월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 상담을 분석한 결과 전체 상담 건수가 5만9천662건으로 전달 대비 1.0% 증가했다고 17일 밝혔다.

특히 상담 품목 중 비데 대여(렌트) 관련 상담이 전달 보다 135.3% 증가했다. 이어 각종 회원권(131.5%), 정수기 대여(렌트)(45.5%) 관련 상담 증가율이 높았다.

비데와 정수기 렌트·대여 상담이 늘어난 것은 관련 서비스 업체 파업으로 고장 수리와 정기 점검이 이뤄지지 않으면서 계약 해지를 요구하는 소비자들의 불만이 많았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각종 회원권 관련 상담은 체육시설, 미용서비스 등 제휴 시설을 이용할 수 없는 플랫폼 회원권과 관련한 환급 문의가 늘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상담 건수로는 의류·섬유 관련 상담이 4천336건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정수기 대여(렌트) 2천491건, 이동전화서비스 1천730건 등 순이었다.

상담 사유는 품질·사후서비스(A/S) 관련 내용이 29.9%였고 이어 계약해제·위약금 20.4%, 계약 불이행 15.2% 등 순으로 상담이 많았다.

한국소비자원
한국소비자원

[연합뉴스TV 제공]

zitro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