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천 조폭들, 사업가 집단 폭행…도주한 1명 추적

조직폭력배 폭행·폭력 (PG)
조직폭력배 폭행·폭력 (PG)[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인천=연합뉴스) 김상연 기자 = 인천 지역 폭력 조직원들이 사업가를 집단으로 폭행했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폭행 혐의로 A(39)씨 등 간석식구파 조직원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6일 밝혔다.

A씨 등 2명은 이달 14일 오후 11시 50분께 인천시 연수구 동춘동 길거리에서 사업가 B(35)씨의 얼굴 등을 수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선배 조직원인 C(41)씨가 함께 술을 마시던 B씨를 시비 끝에 폭행하자, 범행에 가담한 것으로 조사됐다.

사건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를 확보한 경찰은 B씨를 폭행한 뒤 달아난 C씨를 쫓고 있다.

또 A씨 등 2명의 범행 가담 과정과 범행 동기 등을 추가로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 3명은 모두 행동대원급 조직원"라며 "폭행을 당한 B씨는 생명에 지장이 없는 상태"라고 말했다.

goodluc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01/16 10: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