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층간소음 다툼' 이웃 간 주먹질에 흉기위협까지(종합)

층간소음 (CG)
층간소음 (CG)[연합뉴스TV 제공]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아파트 층간 소음 분쟁이 이웃 간 주먹질과 흉기 위협으로 이어져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광주 남부경찰서는 층간소음 다툼으로 서로 주먹을 휘두른 혐의(폭행)로 A(50)씨 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들은 전날 오후 9시 30분께 광주 남구 한 아파트에서 몸싸움과 함께 주먹질한 혐의다.

이들의 층간소음 분쟁은 지난해 초부터 1년여간 이어져 왔다.

A씨 아랫집에 사는 B(38)씨 가족은 수차례 "늦은 밤까지 소음이 심하다"며 경비실과 A씨 가족에게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지만, 상황은 나아지지 않았다.

사건 당일, 유독 심한 소음에 A씨의 집을 찾아간 B씨는 결국 말다툼을 벌이게 됐다.

말다툼은 곧 주먹질로 이어졌고, 집에 있던 A씨의 큰아들(20)이 다툼에 끼어들어 남성 3명이 뒤엉켜 몸싸움과 주먹질을 했다.

상황을 보다 못한 A씨의 작은아들(13)이 "그만 좀 하라"며 집에 있던 흉기를 들고나왔다.

그러자 A씨는 아들에게 흉기를 빼앗아 B씨를 위협했고, 겁이 난 B씨는 계단을 통해 경비실로 도망쳐 신고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경찰은 우선 주먹다짐을 한 A씨와 A씨의 큰아들, B씨를 쌍방폭행으로 입건하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또 흉기 위협이 있었다는 진술의 진위를 확인한 뒤 A씨에게 특수협박 혐의 등을 추가 적용할지 검토할 계획이다.

i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01/16 14: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