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세균, 첫 국무회의 주재…"일하는 방식 과감히 바꿔달라"

"실질적 변화 만들자…공직자들, 인식 전환해 전문가돼야"
'미국-이란 갈등' 만반 태세 구축·설 연휴 민생안정 총력 주문
첫 국무회의서 발언하는 정세균 총리
첫 국무회의서 발언하는 정세균 총리(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를 첫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취임 이튿날인 15일 "경제활성화와 국민 통합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내각이 중심이 돼 실질적 변화를 만들어내자"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첫 국무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어려운 시기 중책에 임명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내각에 몇 말씀만 당부드리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 총리는 "올 한해 경제 활성화와 민생안정에 매진해달라"며 "특히 과감한 규제혁파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혁신성장을 더욱 가속화해 달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각 부처는 현장에서 국민들과의 '대화·소통의 행정'을 펼쳐달라"며 "저부터 정책 현장을 찾아 국민 목소리를 경청하고, 국회와 노동계·경제계 등 각계각층 대표를 자주 모셔서 고견을 듣겠다"고 했다.

특히 정 총리는 "국민들이 체감하실 수 있는 성과 창출을 위해 각 부처의 일하는 방식도 과감히 바꿔달라"며 "공직자들도 인식과 태도를 전환해 더 능동적이고 창의적인 전문가가 돼달라"고 당부했다.

정세균 총리, 첫 국무회의 주재
정세균 총리, 첫 국무회의 주재(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왼쪽 세 번째)가 15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첫 국무회의를 개회하며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jieunlee@yna.co.kr

정 총리는 또한 최근 미국과 이란 간 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것과 관련해서도 신속 대응 태세를 구축하는 등 각 부처에 빈틈없는 대처를 주문했다.

정 총리는 "다행히 현지의 우리 국민들과 기업들은 피해가 없고 원유수급이나 수출·물류에도 차질이 없다"면서도 "중동지역의 불안정한 상황이 장기화하면 국제유가 상승과 수출감소 등 우리 경제에 파급효과를 미칠 수 있다"고 전망했다.

정 총리는 "각 부처는 현재 가동 중인 분야별 대책반을 중심으로 위험 요인들을 면밀하게 점검하면서 상황을 안정적으로 관리해야 할 것"이라며 "산업통상자원부와 기획재정부, 외교부 등 관계 부처는 유가와 원유 수급상황, 국내외의 금융·외환시장 동향을 면밀히 분석하고 만약의 사태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는 태세를 갖춰달라"고 강조했다.

이어 "가장 중요한 것은 우리 국민들의 안전"이라며 "우리 국민과 선박 등의 안전을 지속적으로 확인하고, 현지 상황을 실시간으로 알려줘 국민들이 신속하게 대처하실 수 있도록 해달라"고 지시했다.

아울러 정 총리는 다가오는 설 연휴와 관련, 물가안정 대책과 체불임금 해소 등 민생안정 대책에도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정세균 총리, 첫 국무회의 주재
정세균 총리, 첫 국무회의 주재(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15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첫 국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jieunlee@yna.co.kr

정 총리는 "무엇보다 안전한 명절이 돼야 한다"며 "화재 취약시설과 상습 결빙구간 등에 대한 특별점검과 24시간 안전 대응체제 유지로 각종 사고를 예방하고 피해를 최소화해달라"고 했다.

또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해 명절 자금을 충분히 지원하고 임금체불은 조기에 해소시켜 달라"며 "주요 성수품의 공급도 늘려 가격을 안정시켜주기 바란다"고 언급했다.

이어 "작년에 비해 연휴 기간이 하루 줄어 교통 상황이 더 혼잡할 수 있다"며 "열차와 버스, 항공기 증편 등의 특별 교통대책을 시행해 귀성객 이동에 어려움이 없도록 해달라"고 덧붙였다.

정 총리는 이날 국무회의에 앞서 취임 후 첫 일정으로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고 본격 업무를 시작했다.

정 총리는 국립현충원 방명록에 '국민에게 힘이 되는 정부'라고 적었다.

정세균 신임 총리, 현충원 참배
정세균 신임 총리, 현충원 참배(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정세균 신임 국무총리가 15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참배를 위해 현충탑으로 향하고 있다. kimsdoo@yna.co.kr

s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01/15 11: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