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태석 신부 고향 부산에 기념관 개관…섬김·기쁨·나눔 계승

천주교살레시오회 기념관 운영 맡아 다양한 사업 추진
이태석 신부 기념관 설명하는 이세바 신부
이태석 신부 기념관 설명하는 이세바 신부(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14일 오후 개관한 부산 서구 이태석 신부 기념관 관장인 이세바 신부가 내부 전시물을 설명하고 있다. 이 신부가 몸담았던 한국천주교살레시오회가 기념관 운영을 맡아 다양한 사업과 행사를 통해 '섬김', '기쁨', '나눔' 등 이 신부의 3대 정신을 계승하고 발전시키는 거점 역할을 할 예정이다. 2020.1.14 pitbull@yna.co.kr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남수단의 슈바이처'로 불린 이태석 신부 선종 10주기인 14일 이 신부 고향 부산에서 기념관이 문을 열었다.

이날 오후 부산 서구 남부민2동 이 신부 생가 뒤편에 자리한 기념관에서 공한수 부산 서구청장, 오거돈 부산시장, 천주교부산교구장인 손삼석 요셉 주교, 최원철 한국천주교살레시오회 이사장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관 개관식이 열렸다.

기념식은 손삼석 요셉 주교의 이 신부 생가 앞 축복식을 시작으로 기념관 앞 테이프 커팅, 국민의례, 기념관 위탁 협약식, 개관사와 축사, 시설관람 등 순으로 진행됐다.

28억9천만원이 투입된 기념관은 지상 4층, 연면적 893.80㎡ 규모다.

1층 카페, 2층 프로그램실·사무실, 3층 기념관, 4층 다목적홀로 구성돼 있다.

3층 기념관에는 이 신부의 유품 60여점이 전시돼 있다.

다른 유품도 특별전을 통해 차례로 선보이게 된다.

부산 이태석 신부 기념관
부산 이태석 신부 기념관[부산 서구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이 신부가 몸담았던 한국천주교살레시오회는 기념관 운영을 맡아 다양한 사업과 행사를 통해 '섬김', '기쁨', '나눔' 등 이 신부의 3대 정신을 계승하고 발전시키는 활동을 할 계획이다.

현재 각종 기획 전시회, 청소년 영상제, 추모음악회, 추모장학금 지급 등이 논의되고 있다.

특히 기념관 1층 카페는 소외아동이나 청년들의 무료급식이나 자립을 지원하는 공간으로도 활용된다.

기념관 완공으로 서구가 추진하는 '톤즈빌리지' 조성도 본격화하게 됐다.

2014년 10월 이 신부 생가가 복원됐고, 2017년 7월 주민들이 직접 만든 수공예품과 이 신부 관련 상품을 판매하는 '톤즈점방'이 생겼다.

톤즈점방 수익금은 소외계층을 돕기 위한 기금으로 사용되고 있다.

생가와 기념관 등이 들어선 이 일대 1천713㎡에는 올해 7월 '톤즈문화공원'이 조성된다.

부산 이태석 신부 기념관 개관
부산 이태석 신부 기념관 개관(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14일 오후 부산 서구 이태석 신부 기념관이 개관했다. 사진은 이태석 신부 생가와 그 뒤로 보이는 기념관 건물. 이 신부가 몸담았던 한국천주교살레시오회가 기념관 운영을 맡아 다양한 사업과 행사를 통해 '섬김', '기쁨', '나눔' 등 이 신부의 3대 정신을 계승하고 발전시키는 거점 역할을 할 예정이다. 2020.1.14 pitbull@yna.co.kr

공한수 서구청장은 "이태석 신부님은 우리 서구의 귀중한 정신적 자산"이라며 "신부님의 참사랑 정신이 서구에서 활짝 꽃피고, 우리 사회에 널리 확산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pitbul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01/14 15: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