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캐나다, 추락 우크라 여객기 자국 희생자 수 57명으로 수정

송고시간2020-01-11 13:17

(밴쿠버=연합뉴스) 조재용 통신원 = 프랑수와-필립 샹파뉴 캐나다 외교부 장관은 이란에서 발생한 우크라이나 여객기 추락 사고의 자국 희생자 수를 63명에서 57명으로 수정한다고 CBC 방송이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샹파뉴 장관은 여권 등 여행 관련 문서를 토대로 제공된 새로운 정보에 근거해 희생자 수를 다시 확인했다고 수정 이유를 설명했다.

애초 우크라이나 여객기 추락 사고 총 희생자 176명 중 캐나다인은 63명으로 알려졌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Q5hrcVbQR-E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는 희생자 유족의 현장 방문 등 모든 후속 대책을 차질 없이 지원할 수 있도록 비상 대책반을 구성하라고 내각에 지시했다고 샹파뉴 장관은 전했다.

캐나다는 우크라이나 여객기 추락과 관련해 이란의 철저한 원인 조사를 압박하기 위한 '국제 워킹그룹'을 구성하자고 밝혔다.

워킹그룹은 희생자가 발생한 국가들로 구성되지만, 이란은 배제될 것으로 알려졌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bnc3gOdW5EA

프랑수와-필립 샹파뉴 캐나다 외교부 장관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프랑수와-필립 샹파뉴 캐나다 외교부 장관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jaey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