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손흥민 번리전 원더골', EPL 이달의 골로 선정…통산 두 번째

송고시간2020-01-11 03:22

공을 몰고 71.4m를 11초에 달려 마무리…2회 수상은 손흥민이 네 번째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019년 12월의 골을 수상한 손흥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019년 12월의 골을 수상한 손흥민.

[토트넘 홋스퍼 구단 SNS]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의 '번리전 원더골'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이달의 골로 선정됐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10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손흥민이 번리를 상대로 터트린 믿을 수 없는 단독 드리블 골이 2019년 12월의 골로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그러고는 "손흥민은 공을 몰고 71.4m를 11초 만에 달려 그 자신도 '믿기 힘들다'고 표현한 골을 넣었다"고 덧붙였다.

손흥민은 지난달 8일 열린 번리와의 홈 경기 전반 32분에 터트린 골로 이달의 골 여덟 후보에 포함된 뒤 결국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손흥민은 자기 진영 페널티 지역 부근에서 공을 잡은 뒤 상대 페널티박스까지 혼자 질주하면서 번리 선수 6명을 차례로 따돌리고 골망을 흔드는 환상적인 플레이를 펼쳤다.

프리미어리그 이달의 골은 팬 투표와 전문가의 선택을 합쳐 선정한다.

손흥민의 이달의 골 수상은 2018년 11월에 이어 두 번째다. 당시에는 첼시를 상대로 하프라인 부근에서 속도를 끌어올려 약 50m를 공을 몰고 나서 득점포를 터트렸다.

프리미어리그에서 이달의 골을 시상하기 시작한 2016-2017시즌 이후 지금까지 두 차례 이 상을 받은 선수는 페드로, 앤드로스 타운센드, 에덴 아자르에 이어 손흥민이 네 번째다.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홈페이지에 "이 특별한 골을 넣은 것은 내게도 큰 영광'이라면서 "공을 잡자마자 패스할 곳을 찾으려 했는데 운이 따랐다. 공간으로 드리블했는데 아무도 없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정말 빨랐기 때문에 마무리도 잘하려고 했다. 마무리에 집중했다"면서 "아주 대단한 느낌이었다"고 당시를 떠올렸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