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LS 구자은, 美 CES서 '디지털 전환' 신 사업 모색

"새롭게 정의되는 사업 영역서 차별화 모델 창출해야"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구자은 LS그룹 미래혁신단장인 LS엠트론 회장이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인 'CES 2020'에서 그룹의 미래 사업을 모색했다.

9일 LS[006260]에 따르면 구 회장은 주요 계열사 임직원 10여명과 7∼8일(현지시간) CES에서 삼성전자[005930], LG전자[066570], 현대차[005380], 두산[000150] 등 국내 기업과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등 외국 기업들의 전시관을 두루 찾아 최신 기술 동향을 직접 확인했다.

구 회장은 "디지털 시대에 업(業)의 구분이 불분명해지고 사업 영역이 새롭게 정의되고 있다. CES에서의 경험을 바탕으로 미래를 위한 박차를 가해야 한다"며 차별화한 사업 모델 창출을 강조했다.

구 회장이 단장을 맡아 이끄는 LS그룹의 미래혁신단은 '디지털 전환' 과제를 중심으로 애자일 경영 기법을 전파하고 있다.

구 회장은 CES 방문 이후에는 구글, 아마존, MS 등 글로벌 IT 기업들의 본사와 애자일 소프트웨어 개발·컨설팅 사인 피보탈 랩스, 클라우드 기반 고객관계관리 소프트웨어 회사 세일즈포스 등을 방문해 경영 기업을 배웠다.

LS그룹 미래혁신단장 구자은, 美CES 참관
LS그룹 미래혁신단장 구자은, 美CES 참관(서울=연합뉴스) 구자은 LS 미래혁신단장(왼쪽)이 8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20에서 프랑스 스타트업 업체인 'Adok'의 기술을 체험하고 있다. [L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hi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01/09 09: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