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DDP 빛 축제 '서울라이트'에 100만명 발길"

송고시간2020-01-07 06:00

시 추산 방문객 59%↑…"겨울 대표 축제로 육성"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시는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겨울빛 축제 '서울라이트'에 100만명 이상이 다녀간 것으로 추정된다고 7일 밝혔다.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라이트 행사 기간인 작년 12월 20일부터 폐막일인 이달 3일까지 15일간 DDP를 찾은 방문객은 86만6천603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2018년 같은 기간 54만3천513명보다 59%, 2017년 39만8천285명보다 118% 급증한 수치다. 방문객은 DDP 주요 길목에 설치된 CCTV 18대에 포착된 인원으로 산출했다.

여기에 CCTV가 없는 DDP 상부 디자인거리와 주변 유동인구를 하루당 약 1만명으로 추산해 총 방문객을 100만명 이상으로 추정했다고 서울시는 설명했다.

특히 DDP 외벽 전체가 커다란 선물 박스로 변신한 지난달 24∼25일에는 16만명, 새해 카운트다운 특별영상쇼가 있었던 31일에는 8만6천여명이 몰렸다.

서울라이트 기간 다양한 문화 공연과 마켓이 열렸고, 행사장 주변에서는 푸드트럭이 운영됐다. 하루 4차례 메인 영상이 상영되는 시간에 두타·밀리오레 등 인근 상가 건물 5곳은 외벽 경관등과 광고판을 소등했고, 중구청도 도로변 가로등 일부를 껐다.

서울시는 서울라이트를 정례화해 겨울철 대표 축제로 육성할 방침이다. 서울디자인재단도 재단이 개발한 디자인 제품을 동대문 일대 디자이너 및 소상공인과 공유하는 시스템을 마련해 서울라이트와 연계·운영할 계획이다.

박원순 시장은 "올해에는 더 역동적이고 재미있는 서울라이트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서울라이트' 현장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서울라이트' 현장

[서울시 제공]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