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란군 실세 피살 이튿날 이라크 민병대 또 피습"(종합)

송고시간2020-01-04 16:44

이란 국영방송 "미군 폭격"…미군은 부인

이라크 시아파 민병대 차량
이라크 시아파 민병대 차량

[EPA=연합뉴스자료사진]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4일(현지시간) 오전 이라크 바그다드 북부 알타지 지역의 도로에서 친이란 시아파 민병대(하시드 알사비·PMF)의 차량 1대가 공습당해 6명이 숨지고 3명이 중상을 당했다고 이란 국영방송 등 현지 매체가 보도했다.

이날 시아파 민병대에 대한 공격은 전날 바그다드 공항에서 미군이 이란 혁명수비대의 거셈 솔레이마니 쿠드스군 사령관을 폭격해 살해해 미국과 이란의 긴장이 바짝 고조한 터에 일어난 터라 공격의 배후와 주체에 관심이 쏠린다.

미군이 주도하는 국제동맹군 대변인 마일스 커긴스 대령은 이에 대해 자신의 트위터에 "국제동맹군은 알타지 지역에서 최근 공습 작전을 펴지 않았다"라고 밝혔다.

공격의 배후를 자처하는 무장조직도 아직 나오지 않았다.

그러나 이라크 국영방송은 미국이 공습했다고 보도했다. AFP통신은 폭격당한 차량이 여러 대라고 전했다.

시아파 민병대는 이 차량에 의료진이 탔으며 간부급 인사는 없었다고 발표했다.

hsk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