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군산 신시도에 친환경 국립 자연휴양림 조성…2021년 개장

송고시간2019-12-30 10:09

차량 통행 금지하고 전기 셔틀카 운행…230억원 들여 조성

신시도 자연휴양림 조감도
신시도 자연휴양림 조감도

[산림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전북 군산 신시도에 2021년까지 친환경 국립자연휴양림이 들어선다.

30일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에 따르면 신시도 휴양림을 사업비 230억원을 들여 국립자연휴양림 중 최대 규모로 짓는다.

신시도는 고군산군도의 24개 섬 중 첫 관문에 위치한 가장 큰 섬이자 천혜의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가진 곳이다.

탄소배출 없는 친환경 휴양림으로 조성하기 위해 휴양림 내 내연기관 차량 통행은 전면 금지하고 전기 셔틀카를 도입할 계획이다.

바다 위에 떠 있는 달을 형상화한 산림문화휴양관(2동 28실), 숲속의 집(28동 28실), 섬 전체를 전기 셔틀카로 순환할 수 있는 4㎞의 순환로, 유아숲체험원 등이 조성된다.

국산 목재를 사용해 전통건축의 상징성을 표현한 방문자 안내센터, 신시도 밤하늘의 별을 형상화한 복합커뮤니티센터, 아름다운 낙조를 바라볼 수 있는 태양 전망대도 설치된다.

산업·고용 위기 대응 특별 지역으로 지정된 군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공사·장비 업체, 자재 등을 지역 업체로 우선 선정했다.

휴양림 관리 인력에 지역인재 선발, 지역특산물 판매장 운영, 청년창업 푸드 트럭 장소제공 등 다각도로 지역민과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ye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