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심상정 "중앙선관위, 엄격 심사로 비례한국당 가짜후보 걸러야"

송고시간2019-12-26 11:50

"국민이 준엄한 심판할 것…선거법에 민주적 공천 규정"

발언하는 심상정 대표
발언하는 심상정 대표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정의당 심상정 대표가 26일 국회 농성장에서 열린 상무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9.12.26 hama@yna.co.kr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정의당 심상정 대표는 26일 자유한국당의 '비례한국당' 창당 구상에 대해 "국민의 준엄한 심판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심 대표는 이날 국회 본청 앞 정의당 농성장에서 열린 상무위원회에서 "그들이 주장하는 비례 위성정당은 민심을 그대로 반영하겠다는 선거제도 개혁에 역행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심 대표는 그러면서 "(본회의에 상정된) 선거법 개정안에는 강도 높은 민주적 공천제도가 포함돼 있다"며 "비례대표 후보는 당원, 대의원, 선거인단 등에 의해 민주적 절차에 따라 공정하게 선출해야 하고 후보 등록과 함께 이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보고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따라서 중앙선관위는 선거제도 개혁안이 통과된 이후에 새로운 공천제도에 따른 엄격한 심사를 통해 가짜 후보들을 걸러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심 대표는 또 "개정된 선거법을 적용한 각종 시뮬레이션이 보도되고 있는데 그런 기계적인 예측대로 선거 결과가 나온 경우는 없다"며 "오직 민심을 얻는 정당이 승리한다"고 덧붙였다.

윤소하 원내대표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의 '공수처 수사 대상 범죄 인지 시 통보' 조항과 관련, 검찰이 '독소조항'이라고 주장하는 데 대해 "공수처의 설치 목적이 뭔가. 여러 수사기관이 갖고 있는 고위 공직자 수사 비리의 부분을 공수처로 넘겨야 한다는 것 아닌가"라며 "억지 부리지 말라"고 말했다.

발언하는 심상정 대표
발언하는 심상정 대표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정의당 심상정 대표가 26일 국회 농성장에서 열린 상무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9.12.26 hama@yna.co.kr

hrse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