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역대 최다 외래 관광객 기념행사…박양우 "내년 2천만명 목표"

송고시간2019-12-26 11:58

인천공항서 1천725만명 돌파 기념행사 열려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올해 역대 가장 많은 해외 관광객이 우리나라를 방문한 것을 기념한 행사가 26일 열렸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이날 오전 인천국제공항에서 외래 관광객 1천725만명 돌파를 기념하는 행사 '당신의 한국, 세계인을 사로잡다'를 열었다.

박양우 문체부 장관 1천725만명 관광객에 꽃다발 증정
박양우 문체부 장관 1천725만명 관광객에 꽃다발 증정

[문체부 제공]

올해 우리나라를 방문한 해외 관광객은 이달 31일 입국하는 관광객까지 포함하면 1천750만명으로 예상된다.

이는 역대 최다 기록인 2016년 1천724만 명을 넘어선 수치다.

관광객 1천750만 명은 시간으로 환산하면 1.8초마다 1명꼴로 우리나라에 방문한 것으로 이는 1년 동안 매일 비행기 118대(407석 기준)가 만석으로 들어올 때 가능하다.

외래 관광객은 2016년 최다를 기록한 이래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사태 이후 2017년 1천334만 명, 지난해 1천535만 명으로 떨어진 바 있다.

이날 박양우 문체부 장관은 행사에서 1천725만 명째 관광객에 선정된 인도네시아 에코 프라세티오 가족에 꽃목걸이와 꽃다발을 전달하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박 장관은 "역대 최대 외래 관광객 유치라는 성과를 이루어 낸 관광업계 인사들에게 감사를 전한다"면서 "내년엔 외래 관광객 2천만 명 유치를 목표로 관광으로 자랑할 만한 나라를 만들 수 있도록 업계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당신의 한국, 세계인을 사로잡다'
'당신의 한국, 세계인을 사로잡다'

[문체부 제공]

viv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