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호떡 팔아 100원씩 적립 '연탄 기금' 13만1천670원 익명 기부

송고시간2019-12-26 11:15

50∼60대 남성, 충주 교현안림동에 저금통·편지 놓고 가

(충주=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크리스마스이브에 얼굴 없는 기부 천사가 동사무소에 다녀갔어요"

호떡 장수로 보이는 50∼60대 남성의 익명 기부가 미담이 되고 있다.

[충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충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6일 충북 충주시에 따르면 이 남성은 지난 24일 아침 교현안림동행정복지센터 민원실에 들어와 천 원권 지폐와 잔돈 13만1천670원이 든 돼지저금통과 한 통의 편지를 남기고는 급히 모습을 감췄다.

편지에는 "안녕하십니까? 적은 액수나마 사랑의 연탄 기금으로 기부합니다. 충주시민이 호떡 1개에 100원씩 기부한 귀한 금액입니다. 마음이 따뜻한 사람들, 수고하십시오"라고 적혀 있었다.

호떡을 팔 때마다 기부금을 적립한 것으로 보인다.

[충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충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행정복지센터는 기부자의 높은 뜻을 살펴 연탄을 구매해 지역 기관단체장들과 함께 저소득 가정에 전달했다.

김태호 교현안림동장은 "얼굴 없는 천사의 기부로 연탄을 지원받은 가정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게 됐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jc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