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일렉트릭 신임 사장에 조석 전 한수원 사장

송고시간2019-12-26 11:01

첫 외부출신 사장 영입…조석 "회사 정상화하겠다"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현대중공업그룹은 전력기기 계열사인 현대일렉트릭[267260] 신임 사장에 조석 전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을 선임했다고 26일 밝혔다. 첫 외부 출신 사장이다.

조 신임 사장은 1981년 행정고시에 합격해 공직에 입문해 2011년 한국산업단지공단 이사장과 지식경제부 제2차관을 지냈고 2013∼2016년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을 역임했다.

현대중공업그룹 관계자는 "조석 신임 사장은 30여년간 에너지, 산업정책, 통상업무를 두루 거친 경제전문가"라며 "현대일렉트릭은 연내 유상증자, 인원 감축, 자산매각 등 고강도 자구노력을 마무리하고 내년 새 경영진을 중심으로 흑자달성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조 사장은 "현대중공업그룹의 첫 외부출신 사장으로서 많은 책임감을 느낀다. 임직원들과 힘을 합쳐 반드시 회사를 정상화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일렉트릭은 2017년 4월 현대중공업에서 분사한 이후 중동 건설시장 불황과 조선업 침체 등 여파로 실적 부진을 겪고 있다.

지난해 근속 5년 이상 직원을 대상으로 희망퇴직을 실시했고 올해 9월 본부장급 임원 전원이 사임했으며 이달 24일에는 정명림 사장이 실적 부진에 책임을 지고 사임했다.

조석 신임 현대일렉트릭 사장
조석 신임 현대일렉트릭 사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dk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