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현충원, 외국인 현충탑 참배때 10개 외국어로 안내

송고시간2019-12-26 09:44

현충탑 참배 마친 유엔군 참전용사
현충탑 참배 마친 유엔군 참전용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국립서울현충원은 외국인이 현충탑을 참배할 때 도움을 주고자 10개 외국어로 안내하는 시스템을 구축해 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10개 외국어는 영어, 중국어, 일본어, 프랑스어, 독일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아랍어, 인도네시아어, 터키어 등이다.

합동군사대학교 예하 국방어학원과 협업으로 원어민 강사가 녹음했고, 이들 강사는 현충원 명예 집례관으로 위촉됐다.

현충탑 참배를 원하는 외국인은 현충탑 제단에 설치된 QR코드로 원하는 언어를 선택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연간 1천여명의 유엔군 참전용사와 유가족들이 현충탑 참배를 위해 방문하고 있다.

three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