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농구 허훈, 올스타 팬 투표 1위…2위는 LG 김시래

송고시간2019-12-26 09:17

3년 전 허웅에 이어 '형제 미스터 올스타'

승리 후 기뻐하는 허훈(2번)
승리 후 기뻐하는 허훈(2번)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프로농구 부산 kt의 가드 허훈(24)이 2019-2020시즌 프로농구 올스타 팬 투표 1위의 영예를 안았다.

KBL은 "25일 오후 마감한 팬 투표 결과 총투표수 11만4천187표 가운데 5만104표를 받은 허훈이 4만5천952표의 김시래(LG)를 제치고 최다 득표를 기록했다"고 26일 발표했다.

'농구 대통령' 허재 전 국가대표 감독의 차남인 허훈이 올스타 팬 투표 1위를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허훈의 형인 허웅(26·DB)은 2015-2016시즌과 2016-2017시즌에 2년 연속 올스타 팬 투표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이후 2017-2018시즌에는 오세근(인삼공사), 지난 시즌에는 양홍석(kt)이 최다 득표로 올스타전에 출전했다.

kt는 2년 연속 올스타 최다 득표 선수를 배출했다.

허훈은 이번 시즌 정규리그 22경기에 나와 평균 16.5점에 7.4어시스트, 3리바운드를 기록 중이다.

어시스트 1위, 득점과 스틸 8위, 3점슛 성공 3위 등 주요 부문에서 상위권을 달리는 허훈을 앞세워 kt는 플레이오프 진출 마지노선인 6위를 달리고 있다.

창원 LG 김시래
창원 LG 김시래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시즌 최다 득표를 기록한 양홍석은 4만2천30표로 허훈, 김시래에 이어 3위에 올랐다.

가드와 포워드 부문 1위는 허훈과 양홍석, 센터 부문 1위는 창원 LG의 외국인 선수 캐디 라렌(3만4천728표)이 선정됐다.

비시즌 기간 TV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한 LG 선수들의 상위권 약진이 눈에 띄었다.

올스타전 참가 선수는 KBL 기술위원회를 통해 최종 24명이 확정된다.

팬 투표 1, 2위인 허훈과 김시래가 양팀 주장을 맡아 남은 22명을 대상으로 드래프트를 통해 올스타팀을 구성한다.

2019-2020시즌 올스타전은 2020년 1월 19일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열린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