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하나금투 "BNK금융, 재무건전성 안정화 지속…목표가↑"

송고시간2019-12-26 08:18

BNK금융그룹 사옥
BNK금융그룹 사옥

[BNK금융그룹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하나금융투자는 26일 BNK금융지주[138930]에 대해 재무건전성이 안정되고 실적도 양호하다며 종전 목표주가를 9천원에서 1만원으로 올리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최정욱 연구원은 "BNK금융지주의 올해 4분기 순익은 535억원으로 전 분기보다 69.9% 줄겠지만, 작년 동기 370억원 적자와 비교하면 큰 폭으로 흑자 전환해 기존 추정치 350억원을 상회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이어 "이는 매년 4분기에 반복적으로 발생한 대규모 충당금 적립 현상이 없고 판관비 증가율도 높지 않을 것으로 추정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또 그는 "4분기 대손비용은 1천100억원대로 2017년 1천900억원, 2018년 1천830억원 대비 크게 줄어들 전망"이라며 "건전성 안정화가 이어지며 경상 대손비용은 900억원 내외에 그칠 것"이라고 예상했다.

최 연구원은 "지난 2∼3년간 마진 급락과 건전성 악화 현상이 동시에 발생하면서 수익성과 주가에 부담으로 작용했지만 지역경기 회복 조짐에 건전성은 개선 추세로 돌아섰다"며 "순이자마진(NIM) 하락세도 둔화하는 점을 눈여겨볼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ric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