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주서 방화 추정 주택 화재로 1명 숨져…경찰, 용의자 추적(종합)

송고시간2019-12-26 11:59

화재로 탄 주택 내부
화재로 탄 주택 내부

(전주=연합뉴스) 25일 오후 11시 55분께 전주시 완산구 동완산동 한 주택에서 불이 나 60대 집주인이 사망했다. 경찰은 방화로 추정하고 용의자 뒤를 쫓고 있다. 사진은 화재로 탄 주택 내부. 2019.12.26 [전북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jaya@yna.co.kr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전북 전주의 한 주택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불이 나 1명이 숨졌다. 경찰은 수사에 나섰다.

26일 전주 완산경찰서와 소방당국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 55분께 전주시 완산구 동완산동 한 주택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기도에 화상을 입은 A(61)씨가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으나 숨졌다.

불은 집기 도구 등을 태워 400여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를 냈다.

누나인 A씨로부터 "옆 방 세입자가 우리 집에 불을 질렀다"는 연락을 받은 집주인이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집주인은 해당 주택을 A씨를 포함한 3명에게 세를 놓고, 다른 곳에 거주하고 있다.

경찰은 사건 현장에서 인화 물질 냄새가 진동한 점과 신고 내용에 비춰볼 때 방화에 무게를 두고 있다.

화재로 탄 전주 한 주택
화재로 탄 전주 한 주택

화재로 탄 주택 내부 [전북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경찰은 주택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분석해 유력 용의자인 세입자 B(57)씨의 뒤를 쫓고 있다.

기초생활 보장 수급자인 B씨는 두 달 치 월세를 밀렸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용의자의 도주로를 추적 중이다. 자세한 사항은 확인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