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동부간선도로 지하화' 제삼자 제안공고 실시

송고시간2019-12-26 06:00

동부간선도로 지하화
동부간선도로 지하화

[서울시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시는 민간자본을 투입할 동부간선도로 지하화 사업의 제삼자 제안공고를 내년 3월 25일까지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참여를 원하는 민간사업자는 사업 제안서를 공고 기간에 시에 제출하면 된다.

시는 2단계 평가를 거쳐 내년 상반기 중 우선협상대상자를 결정할 방침이다.

1월 28일이 기한인 1단계 평가는 제안사의 자격 조건을 심사하고 2단계 평가는 기술·가격을 본다.

시는 2021년 실시협약을 체결하고 2026년 개통을 목표로 공사를 추진할 예정이다.

동부간선도로 지하화는 수익형 민자 방식(BTO)과 재정사업으로 구간을 나눠 진행한다. 민자 구간의 최소운영수입보장은 없다.

민간사업자는 성북구 석관동 월릉IC에서 강남구 청담동 삼성IC에 이르는 10.4㎞ 구간에 지하 터널을 조성하게 된다.

지하화가 마무리되면 기존 50여분 소요되던 월계-강남 구간이 10분대로 대폭 단축돼 강남·북 균형 발전에 진전이 있을 것으로 시는 기대했다.

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