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리 실무사 노동강도 경감' 충북교육청, 새 배정 기준 마련

송고시간2019-12-25 07:38

학교 급식 조리원·급식노동자(PG)
학교 급식 조리원·급식노동자(PG)

[제작 이태호]

(청주=연합뉴스) 윤우용 기자 = 충북도교육청은 각급 학교 조리 실무사의 노동강도를 덜어주고자 배정기준을 낮추기로 했다고 25일 밝혔다.

내년 3월부터 적용될 조리 실무사 새 배정 기준은 유치원·초등학교는 급식 인원 133명당 1명, 중학교는 128명당 1명, 하루 한 차례 급식이 이뤄지는 고등학교와 특수학교는 123명당 1명이다.

1일 2회 급식이 실시되는 고교는 급식 인원 103명당 1명, 1일 3회 급식이 이뤄지는 고교와 기숙형 중학교는 98명당 1명이 배치된다.

현재 조리 실무사 배정기준(1일 1식 기준)은 학교마다 똑같이 급식 인원 149명당 1명이다.

도교육청은 새 배정 기준에 따라 내년에 조리 실무사가 180명가량 늘 것으로 예상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지난해 11월부터 이달까지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와 15차례 협의를 거쳐 이런 개선안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yw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