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구자열 LS 회장, 세르비아 국회의장 접견…사업협력 논의

송고시간2019-12-22 10:33

(서울=연합뉴스) 김준억 기자 = LS그룹은 22일 구자열 회장이 최근 방한한 마야 고이코비치 세르비아 국회의장과 서울의 한 식당에서 만나 LS[006260]와 세르비아 간 사업협력과 투자 확대를 논의했다고 밝혔다.

고이코비치 국회의장은 한-세르비아 수교 30주년을 맞아 문희상 국회의장의 10월 세르비아 방문에 답하는 차원에서 한국을 찾았다.

LS는 계열사인 미국 전선회사 슈페리어에식스(SPSX)가 지난해 11월 세르비아에 1천850만 유로(약 250억원)를 투자해 전선 생산법인을 준공하면서 세르비아에 진출했다.

구자열 LS그룹 회장, 세르비아 국회의장과 접견
구자열 LS그룹 회장, 세르비아 국회의장과 접견

(서울=연합뉴스) 구자열 LS그룹 회장(왼쪽)과 마야 고이코비치 세르비아 국회의장이 최근 서울의 한 식당에서 만나 사업협력 등을 논의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2019.12.22. [LS그룹 제공]

구자열 회장은 이번 고이코비치 국회의장과 접견에서 "SPSX 공장은 세르비아의 우수한 인적 자원과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이른 시일 내 안정화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LS는 세르비아에 추가 투자를 통해 생산능력을 두 배로 늘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에 고이코비치 국회의장은 "LS그룹의 세르비아 투자에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 활동 확대도 기대한다"고 답했다.

justdus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