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도로 미세먼지 제거차량 재비산먼지 감소에도 효과

송고시간2019-12-19 14:54

부산환경공단 실험…차량 청소 뒤 재비산먼지 64% 줄어

부산환경공단 도로 미세먼지 제거 차량
부산환경공단 도로 미세먼지 제거 차량

[부산환경공단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연합뉴스) 오수희 기자 = 부산환경공단이 운영하는 미세먼지 제거차량이 재비산먼지 감소에도 효과적이라는 측정 결과가 나왔다.

재비산먼지는 차량 주행으로 도로에서 대기 중으로 다시 날리는 작은 입자 물질로, 유해 성분이 포함될 수 있다.

공단은 도로 미세먼지 제거차량 운행 효과 측정을 한국환경공단과 부산대에 의뢰한 결과 재비산먼지 평균 제거율이 64.5%에 달했다고 19일 밝혔다.

효과 측정은 동부권의 산단로와 정관로, 서부권의 신산로와 명지국제8로에서 진행됐다.

측정장비가 달린 차량을 운전하면서 먼지 농도를 1초 주기로 측정한 뒤 청소 전후 농도를 비교했다.

측정 결과 신산로는 재비산먼지가 78% 줄었고, 정관로는 재비산먼지가 69% 감소했다.

산단로는 63%, 명지국제8로는 48% 감소 효과가 확인됐다.

미세먼지 제거 차량 청소 효과는 1시간 30분 후까지 유지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환경공단 관계자는 "재비산먼지는 계절, 기후, 해당 도로 교통량과 환경, 오염원 유입 등 다양한 요인으로 영향을 받을 수 있지만, 미세먼지 제거차량으로 도로를 청소할 경우도 재비산먼지 감소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osh998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