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세돌, AI 한돌에 호선으로 불계패…초반 실수가 치명타(종합)

송고시간2019-12-19 15:46

불리해지자 이세돌 특유의 '흔들기' 펼쳤으나 한돌 완벽 방어

이세돌과 AI 한돌
이세돌과 AI 한돌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이세돌 9단이 19일 서울 강남구 바디프랜드 도곡타워에서 열린 '바디프랜드 브레인마사지배 이세돌 vs 한돌' 3번기 제2국에서 바둑판을 응시하며 생각에 잠겨 있다. 2회 다중촬영. 2019.12.19 hih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천병혁 최인영 기자 = 이세돌이 인공지능(AI)과 맞바둑에서는 벽을 넘지 못했다.

이세돌은 19일 서울 강남구 도곡동 바디프랜드 사옥에서 열린 NHN의 바둑 AI 한돌과 '바디프랜드 브레인마사지배 이세돌 vs 한돌' 치수고치기 3번기 제2국에서 '호선(互先)'으로 대결을 펼쳤으나 122수 만에 불계패했다.

이세돌, AI 한돌에 호선으로 불계패…초반 실수가 치명타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이로써 이세돌은 21일 자신의 고향인 전라남도 신안군 엘도라도 리조트에서 열리는 제3국에서는 다시 2점을 놓고 AI와 맞서게 됐다.

전날 열린 1국 2점 바둑에서 승리한 이세돌은 이날 2국 맞바둑에서 흑을 잡고 양 소목 포석을 펼치며 실리작전을 구사했다.

그러나 중반 초입 좌상귀 접전에서 저지른 미세한 실수가 치명상이 됐다.

이세돌의 작은 실수를 놓치지 않고 응징한 한돌은 불과 40여수를 둔 시점에서 승률 그래프가 90% 가까이 육박하며 일찌감치 승리를 예감했다.

좌상귀 실수로 작은 손해를 입은 이세돌은 하변으로 손길을 돌렸으나 인공지능은 단 한 번도 만회할 기회를 주지 않았다.

비세를 느낀 이세돌은 여기저기 상대 약점을 찔러보며 인공지능을 상대로 특유의 '흔들기'를 펼쳤다.

그러나 인공지능의 철벽 방어를 쉽사리 뚫지 못했다.

바둑판을 바라보며
바둑판을 바라보며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이세돌 9단이 19일 서울 강남구 바디프랜드 도곡타워에서 열린 '바디프랜드 브레인마사지배 이세돌 vs 한돌' 3번기 제2국에서 바둑판을 응시하며 생각에 잠겨 있다.
치수 고치기 3번기 첫판에서 승리한 이세돌은 이날 제2국에서는 NHN의 바둑 인공지능(AI) 프로그램 '한돌'과 호선(바둑을 두기 전에 미리 바둑판 위에 깔아놓는 돌 없이 맞바둑을 두는 것)으로 대결한다. 2019.12.19 hihong@yna.co.kr

이세돌은 좌변과 우하귀에서 뻗어 나온 백돌을 갈라쳐 위협했으나 한돌은 가볍게 수습했고, 우변 백돌도 포위해 봤지만 인공지능은 차분하게 삶을 확인했다.

이세돌은 승부사로서 더는 해 볼 곳이 없다고 판단하자 비교적 이른 시기에 돌을 거두고 말았다.

한돌은 전날 2점 바둑에서 엉뚱한 실수를 저지르며 자멸했지만, 호선 바둑에서는 이세돌을 완벽하게 압도했다.

한돌은 지난 1월 국내 바둑랭킹 최상위 그룹인 박정환·신진서·신민준·이동훈·김지석 9단 등과도 호선으로 대결해 모두 승리했다.

shoeless@yna.co.kr

이세돌, AI 한돌에 호선으로 불계패…초반 실수가 치명타(종합) - 4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