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文대통령 "평화지속 노력 당부"…비건 "포기 않고 최선"

청와대서 35분간 접견…정의용 안보실장도 비건과 별도 면담
문 대통령, 미국대북정책 특별대표 접견
문 대통령, 미국대북정책 특별대표 접견(서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오전 청와대에서 방한 중인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를 접견하고 있다. 왼쪽부터 로버트 랩슨 주한미대사 대리, 앨리슨 후커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한반도 보좌관,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 통역, 문 대통령. 2019.12.16
city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상헌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에게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지속을 위한 노력을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비건 대표를 접견한 자리에서 그간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비건 대표의 노력을 평가하면서 이같이 언급했다고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이 서면 브리핑에서 전했다.

이날 만남은 오전 11시부터 35분간 진행됐다.

이에 비건 대표는 "대화와 협상을 통해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구축이라는 역사적 과제를 이루기 위해 포기하지 않고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는 생각에 변함이 없다"고 답했다.

접견 후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비건 대표와 별도의 면담을 가졌다.

두 사람은 현 상황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협상 진전을 위해 긴밀한 소통을 계속해 나가기로 했다.

honeyb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16 14:3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