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7년 된 수산과학조사선 대체 할 최첨단 '탐구 3호' 취항

송고시간2019-12-13 18:33

"최첨단 장비 탑재해 높은 연구 결과 도출 기대"

진수식 당시 탐구 3호의 측면 모습.
진수식 당시 탐구 3호의 측면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해저지형 탐사 장치 등 첨단 조사 장비를 탑재해 우리나라 수산자원과 해양환경 조사 역량을 끌어올려 줄 새로운 수산과학조사선 탐구 3호가 취항한다.

국립수산과학원은 17일 오후 2시 부산 대변항 국가어업지도선 전용부두에서 수산과학조사선 신형 탐구 3호(797t) 취항식을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202억원을 투입해 건조한 탐구 3호는 최대 15.5노트 속도로 항해할 수 있다.

승무원과 연구원 30명이 승선할 수 있고 중간 보급 없이 최대 30일 동안 항해할 수 있다.

특히 과학 어군탐지기, 해저지형 탐사 장치, 정밀 수심 측심기, 초음파 해류관측 장치 표층 수온·염분 측정기 등 첨단 조사 장비를 탑재했다.

기존 수산과학조사선 탐구 3호는 1992년 6월 진수돼 27년 동안 연구조사를 수행해왔다.

최완현 국립수산과학원장은 "최첨단 장비로 수준 높은 연구 결과를 도출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handbrother@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