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충북대 남학생 단톡방서도 '여학생 성희롱·성모욕' 논란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충북대 남학생들이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단톡방)에서 여학생들을 성희롱하거나 성적으로 모욕했다는 폭로가 나왔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13일 충북대 총학생회 등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최근까지 A 학과 남학생들이 단톡방에서 같은 수업을 듣는 여학생들을 성적 대상화 하고 모욕했다.

피해 학생들은 이날 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가해 학생들이 나눈 대화 중 일부를 공개했다.

이들이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가해 남학생들은 여학생을 지칭해 "퇴폐업소 에이스 같다", "머리 긁는 애 XX 귀엽네", "XX 받아먹고 싶다" 등 성희롱을 일삼았다.

피해 학생들은 가해 학생들의 공개 사과와 무기정학 이상의 처벌을 학교에 요구했다.

총학생회는 중앙운영위원회를 긴급 소집해 단톡방 성희롱 관련 내용에 대한 진상 조사를 하고 있다.

총학생회 관계자는 "2차 피해 발생 우려로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없다"며 "교내 인권센터에 사건을 접수하고 피해 학생들을 만나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고 전했다.

충북대 관계자는 "학교 차원에서도 사실관계를 조사한 뒤 성희롱 등이 확인되면 엄정 조처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청주교대에서도 최근 '단톡방 성희롱' 사건이 불거져 경찰이 고소장을 접수하고 가해 학생들을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logo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2/13 17: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