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년에 또 올게요" 괴산 외국인 계절 근로자 78명 출국

송고시간2019-12-13 13:36

중국인 근로자로 50여일 동안 절임배추 생산 농가서 일해

(괴산=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충북 괴산에서 시골 절임배추 생산을 도왔던 외국인 계절 근로자들이 13일 귀국했다.

[괴산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괴산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3일 괴산군에 따르면 50여일간 시골 절임배추 생산 농가에서 일했던 중국인 계절 근로자 78명이 이날 고국으로 돌아갔다.

중국 지린성 지안에서 온 이들은 지난 10월 21일 입국해 35개 절임배추 생산 농가에서 일했다.

외국인 계절 근로자는 농번기 인력난 해소를 위해 단기 취업 비자(C-4)를 받아 최대 3개월간 국내에 머물며 농촌에서 일하는 제도다.

괴산군은 2015년 전국에서 처음으로 외국인 계절 근로자들을 농촌 일손 지원에 투입한 뒤 해마다 농번기에 초청하고 있다.

이 제도는 2017년 전국으로 확대 시행돼 다른 지방자치단체들도 영농철 외국인 계절 근로자들을 불러 농촌 일손을 지원하고 있다.

p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