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4차산업 인재 양성…울산열린시민대학 설명회 개최

송고시간2019-12-13 14:00

4일 울산시청에서 임진혁 울산발전연구원장이 울산시 민선 7기 공약사업인 '울산열린시민대학' 시범 운영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4일 울산시청에서 임진혁 울산발전연구원장이 울산시 민선 7기 공약사업인 '울산열린시민대학' 시범 운영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허광무 기자 = 울산시는 13일 오후 울산시의회 회의실에서 '울산열린시민대학' 설명회를 열었다.

열린시민대학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지역에서 필요한 인재를 양성하고자 울산시가 마련한 새로운 교육 플랫폼으로, 단계별 온라인 강의를 통해 지식을 습득하고 오프라인 수업에서 지식을 응용·심화해 역량을 키워나가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시민 등 150여 명이 참석한 설명회는 이달 23일부터 시범운영에 돌입하는 열린시민대학 교육 모델과 운영 방향 등을 설명하고, 시민과 전문가 의견을 수렴하고자 열렸다.

행사는 주제 발표, 교육 모델 설명과 운영계획 발표, 전문가 토론 등 순으로 진행됐다.

주제 발표에서는 김도연 전 교육과학기술부 장관이 '더 나은 미래를 위한 교육'을 주제로 발표했다.

이어 사업 수행기관인 울산발전연구원 임진혁 원장이 교육 모델을, 김상락 경제사회연구실 전문위원이 운영계획을 각각 설명했다.

이어진 전문가 토론에서는 이병철 울산대 행정학과 교수가 좌장을 맡아 이선영 호서대 창업경영학과 교수, 안종배 국제미래학회 회장, 김석호 울산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 책임연구원 등이 의견을 나눴다.

시는 이날 설명회에서 논의된 다양한 의견들을 교과운영에 적극적으로 반영할 예정이다.

열린시민대학은 23일부터 내년 2월 23일까지 9주 동안 4차 산업혁명 관련 데이터과학 분야 3개 기초과목으로 시범운영된다.

시범운영 수강 신청은 9일부터 22일까지 열린시민대학 홈페이지(www.ulsanou.kr)에서 받고 있다.

hk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