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동두천 미군기지 반환 속도 붙나…호비사격장 반환에 기대↑

송고시간2019-12-11 14:31

"미반환 부지 1천749만㎡ 조속 반환 되길"

동두천 6개 미군 기지 현황도(녹색 반환·갈색 미반환)
동두천 6개 미군 기지 현황도(녹색 반환·갈색 미반환)

[동두천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동두천=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경기도 동두천시는 11일 국방부가 연내 반환하겠다고 발표한 4개 미군기지에 동두천 캠프 호비 내 쉐아사격장이 포함되자 지역 내 미반환 기지의 반환이 속도를 낼 것으로 기대했다.

이날 국방부가 연내 반환하겠다고 발표한 동두천 캠프 호비 내 사격장은 5만2천㎡로, 규모가 작고 진입로가 없어 동두천시가 따로 활용계획조차 마련하지 않은 곳이다.

캠프 호비 부지 중 실제 미군이 사용하는 서쪽 평지 지역은 이번 반환 대상에서 제외됐다.

캠프 호비는 전체부지가 1천405만㎡ 규모로, 2012년 영외훈련장인 1천97만㎡가 반환돼 308만㎡만 미반환 상태로 남아있다.

이미 반환이 이뤄진 캠프 호비 내 영외훈련장은 산악지역이어서 개발하기에 적합하지 않은 곳이다.

이번에 반환하기로 한 사격장도 부지가 작은 데다 남쪽에 LNG 복합화력발전소가 들어서 발전소 측이 사용하지 않는 한 민간 개발이 어려운 곳이다.

그러나 동두천시는 사격장 반환이 아직 반환이 이뤄지지 않은 캠프 모빌, 캠프 캐슬 일부, 평지에 있어 활용이 가능한 캠프 호비 나머지 부지 등의 반환에 속도를 높이기를 기대하고 있다.

동두천에는 캠프 호비(1천405만㎡)·캠프 케이시(1천415만㎡)·캠프 님블(7만㎡)·캠프 모빌(21만㎡)·캠프 캐슬(21만㎡)·훈련장 짐볼스(1천194만㎡) 등 모두 6개 미군 기지가 있다.

이 중 현재까지 캠프 님블·훈련장 짐볼스·캠프 캐슬 일부·캠프 호비 일부 등 4개 기지 2천314만㎡ 반환이 이뤄졌다.

미반환 부지는 전체 미군기지 4천63만㎡(동두천시 전체면적 9천566만㎡의 42.47%)의 43%인 1천749만㎡다.

반환이 이뤄진 곳은 대부분 활용 가치가 적은 산악지형이어서 캠프 님블에 한국군 숙소가 건립되고 캠프 캐슬 일부에 동양대학교 캠퍼스가 들어선 것 외에 개발이 이뤄지지 못했다.

반환되는 미군기지
반환되는 미군기지

(동두천=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지난 2009∼2011년 폐쇄됐으나 반환을 오랫동안 미뤄왔던 주한미군 기지가 한국 정부에 돌아온다. 정부는 11일 평택 캠프 험프리스에서 미국과 제200차 SOFA 합동위원회를 열고 경기 동두천 캠프 호비 쉐아 사격장, 부평 캠프 마켓, 강원 원주 캠프 이글과 캠프 롱 등 4곳을 반환 받기로 했다. 또 용산기지의 반환 협의 절차도 시작하기로 했다. 사진은 폐쇄된 캠프 호비 영외 훈련장의 모습. andphotodo@yna.co.kr

동두천시는 6개 미군기지 부지 4천63만㎡ 중 활용이 가능한 면적은 3분의 1가량인 1천301만㎡로 보고 있다. 활용 가치가 큰 곳은 대부분 미반환 상태로 남아있다.

이에 따라 동두천시는 캠프 호비 내 사격장 반환이 활용 가치가 큰 잔여 미군기지 반환에 도화선이 되길 기대하고 있다.

동두천시 관계자는 "동두천에서 반환 뒤 개발이 기대되는 곳은 캠프 케이시·모빌·캐슬·호비 등 4개 기지"라며 "캠프 호비 내 사격장 반환이 210 화력여단이 주둔한 캠프 케이시를 제외한 나머지 3개 기지 반환에 속도를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wyshi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