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홈쇼핑업체 아이스팩, 서울 시내 전통시장서 재사용키로

송고시간2019-12-11 12:00

환경부·현대홈쇼핑·서울시상인연합회·소비자시민모임 협약 체결

현대홈쇼핑, 마장축산물시장에 아이스팩 1만개 무상 전달
현대홈쇼핑, 마장축산물시장에 아이스팩 1만개 무상 전달

현대홈쇼핑이 지난 2일 전국 최대 규모 축산물 전통시장인 '마장축산물시장'에 아이스팩 약 1만개를 무상으로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 아이스팩은 고객들이 현대홈쇼핑의 친환경 아이스팩 재사용 캠페인에 참여해 보내준 아이스팩 중, 재사용이 가능한 아이스팩을 선별한 것이다. [현대홈쇼핑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홈쇼핑 업체에서 회수한 아이스팩이 서울 시내 전통시장에서 재사용된다.

환경부는 12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현대홈쇼핑, 서울특별시상인연합회, 소비자시민모임과 '아이스팩 재사용 활성화를 위한 자발적 협약'을 체결한다고 11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현대홈쇼핑은 한 번 사용한 아이스팩을 회수한 뒤 전통시장에 공급하고, 서울시상인연합회는 회수된 아이스팩이 원활하게 재사용될 수 있도록 전통시장 내 수요처를 발굴하기로 했다.

환경부는 정책적 지원 방안을 마련하고 소비자시민모임은 친환경 소비문화를 위한 소비자 의식 개선 활동에 나선다.

각 기관은 9월부터 3차례 간담회에서 아이스팩 재사용 방안을 논의했으며, 지난달 마장동 축산시장에서 시범적으로 홈쇼핑 아이스팩을 재사용해본 결과 호응이 좋다는 판단에 따라 서울 시내 전통시장으로 재사용처를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환경부는 장기적으로는 고흡수성 수지를 사용한 아이스팩 대신 물이나 전분으로 만든 친환경 아이스팩이 생산되도록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porqu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