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랜드 문화사업부, 내년 제주서 '노벨상 특별전'

송고시간2019-12-11 10:06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이랜드월드 문화사업부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는 내년 1월 11일부터 5월 31일까지 제주항공우주박물관 1층 기획전시실에서 노벨상을 주제로 한 '[더 프라이즈] 노벨상 : 세상을 바꾼 석학들의 유산' 전시회를 연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제주도에서 애월국제문화복합단지 사업을 하는 이랜드가 지역 문화예술 발전과 과학영재 발굴을 위해 마련했다.

전시회에선 역대 노벨상 수상자들의 진품 메달 6점을 포함해 문화콘텐츠 157점이 전시되고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노벨상 6개 부문(물리학, 화학, 생리학 또는 의학, 경제학, 문학, 평화)에 맞춰 6개 주제로 구성되는 전시관에선 각 분야 수상자의 실제 메달과 업적이 소개되고, 후보에 올랐던 인물들의 콘텐츠도 전시된다.

노벨상 수상자의 업적을 영화, 스포츠와 접목한 프로그램들도 준비된다.

이랜드 문화사업부는 약 20만명이 전시에 다녀갈 것으로 예상하고 수익금 일부를 지역 과학영재 발굴과 문화사업 후원에 사용할 예정이다.

'[더 프라이즈] 노벨상 : 세상을 바꾼 석학들의 유산'
'[더 프라이즈] 노벨상 : 세상을 바꾼 석학들의 유산'

[이랜드 제공]

viv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