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주 수안보온천장 목욕료, 내년부터 6천→7천원 인상

송고시간2019-12-11 10:12

(충주=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충북 충주시는 수안보 온천수 요금 인상에 따라 산하 수안보온천장(하이스파) 목욕료를 내년부터 부문별로 1천원씩 인상한다고 11일 밝혔다.

[충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충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구체적으로 일반(개인)은 6천원에서 7천원으로, 할인 혜택을 받는 충주시민은 5천원에서 6천원으로, 어린이·국가유공자는 4천원에서 5천원으로 각각 오른다.

시 관계자는 "올해 1종 중탕 13%, 2종 호텔 4%, 3종 숙박업 12%, 4종 공공요금 112%, 5종 산업용 10% 등 올해 수안보 지역 온천수 요금이 인상됨에 따라 불가피하게 하이스파 목욕료를 인상하게 됐다"고 말했다.

수안보 온천수 요금 인상은 온천수의 안정적인 공급과 자원의 고갈·낭비 방지를 위한 것이다.

2003년에 문을 연 하이스파는 자연냉각 방식으로 온천 여행객들이 즐겨 찾는 곳이며, 수안보신용협동조합이 수탁 운영 중이다.

jc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