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비행중 미세한 진동' 수리온 헬기 37일만에 운항 재개

송고시간2019-12-11 09:44

수리온 (CG)
수리온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육군은 비행 중 진동이 발생해 전 기종을 멈춰 세웠던 수리온 헬기의 운항을 11일 오전 9시부터 재개했다고 밝혔다. 운항 중지된 지 37일 만이다.

육군은 "지난달 4일 예방착륙 이후 모든 수리온 헬기의 운항을 중지했다"며 "관련 기관 확인 결과 진동의 원인은 '주회전 날개' 4개 중 1개에서 충격 흡수장치의 고정볼트가 풀려 발생한 것"이라고 말했다.

수리온 제작사인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안정성 확보를 위한 보완 조치를 하고 있다. 육군은 확인이 완료된 헬기부터 운항을 재개할 예정이다.

앞서 수리온 헬기 1대가 지난달 4일 오후 5시 50분께 양구 일대에서 훈련 중 이상 징후(미세한 진동)를 포착해 군 비행장에 예방 착륙했다.

예방 착륙은 비행을 계속하면 위험이 따른다고 판단될 때 하는 착륙이다.

p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