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하나금투 "대우조선해양, 선박 건조 마진 안정적…'매수'"

송고시간2019-12-11 08:10

LNG 운반선
LNG 운반선

[대우조선해양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하나금융투자는 11일 대우조선해양[042660]에 대해 안정적인 선박 건조 마진이 이어지고 있다며 기존 목표주가 5만원과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박무현 연구원은 "대우조선해양은 각 선종에서 세계 1위 선사를 주력 고객사로 두고 있다"며 "세계 1위 액화천연가스(LNG) 선사 마란가스로부터 LNG선 1척을 수주받는 등 세계 선두 선사로부터의 계속된 선박 주문은 차별화한 기술력에서 비롯한 것으로 이해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에 3척 수주를 포함해 수주 실적 총 57억6천만달러를 달성했다"며 "수주잔고는 초대형 원유운반선(VL탱커), LNG선, 초대형 컨테이너선 등 3가지 선박으로 단순화돼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선박 건조 마진이 지속되고 있다"고 전했다.

박 연구원은 "올해 3분기 말 순차입금은 8천622억원으로 전 분기보다 6천500억원 줄었다"며 "역사적으로 조선업 주가는 현금흐름 개선에 의해 움직여온 점에서 대우조선해양의 주가 상승 여력은 더욱 높아졌다"고 평가했다.

ric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